2018.11.14 (수)

  • 맑음동두천 8.3℃
  • 구름많음강릉 7.5℃
  • 맑음서울 10.5℃
  • 맑음대전 10.1℃
  • 맑음대구 11.3℃
  • 맑음울산 10.7℃
  • 맑음광주 10.7℃
  • 맑음부산 11.6℃
  • 맑음고창 7.7℃
  • 맑음제주 13.5℃
  • 맑음강화 6.4℃
  • 맑음보은 5.5℃
  • 맑음금산 6.6℃
  • 맑음강진군 8.3℃
  • 구름조금경주시 9.2℃
  • 맑음거제 12.2℃
기상청 제공

건강과학

인천헌혈추진협의회 헌혈문화 확산 공동협력 협약’체결

안정된 혈액공급을 위한 민·관·군의 의지가 담겨


(경기뉴스통신) 인천시는 11월 9일 안정적인 혈액공급과 헌혈문화 활성화를 위해 민·관·군·경과 함께 인천헌혈추진협의회를 구성하고‘헌혈문화 확산 공동협력 협약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최용규 육군 제17보병부사단장, 유수동 인천상공회의소 사무국장, 김양우 가천대길병원장, 이경호 대한적십자사인천광역지사회장, 김성배 대한적십자사인천혈액원장 등 8개 기관의 기관장이 참석한 가운데 인천시청 공감회의실에서 개최됐다.

협약서에는 매년 반복되는 혈액수급 불균형에 대한 대책과 중장기적 혈액수급 안정화를 위한 공동협력을 목표로 각 기관별 역할에 대한 내용이 담겨져 있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기관들은 지난 7월에도‘인천헌혈추진협의회’실무협의회를 개최하여 혈액수급 안정화를 위한 제도적 지원방안 등을 논의한 바 있다.

현재, 우리시 헌혈 인원은 2018년 10월 기준, 129,911명으로 2017년 동일기간 136,296명 대비 4.9% 감소하였고, 저출산 고령화로 인한 수혈 수요자 증가, 전체 헌혈자 중 약 70%를 차지하고 있는 10~20대 청년층 감소 등을 고려하면 앞으로 혈액 수급이 더욱 어려운 상황이 예상되고 있다.

김혜경 보건정책과장은 “혈액은 현대 과학의 힘으로도 대체물질을 만들어내지 못하고 있고, 헌혈은 오직 타인의 희생과 참여만으로 가능한 활동”임을 강조하며, 이번 “헌혈추진협의회의 협력체계 구축과 혈액수급이 안정화되도록 적극 노력할 계획이며, 특히 시민들의 헌혈문화 확산 및 헌혈운동에 적극 참여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