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2 (금)

  • 맑음동두천 6.9℃
  • 구름많음강릉 6.6℃
  • 맑음서울 7.0℃
  • 맑음대전 7.2℃
  • 맑음대구 10.8℃
  • 맑음울산 9.9℃
  • 맑음광주 6.4℃
  • 연무부산 11.0℃
  • 맑음고창 4.6℃
  • 맑음제주 8.1℃
  • 맑음강화 6.1℃
  • 구름조금보은 6.2℃
  • 구름조금금산 6.9℃
  • 맑음강진군 6.5℃
  • 맑음경주시 11.6℃
  • 맑음거제 11.6℃
기상청 제공


[사랑비]

     

                              비오는 거리마다
                              빗물고여 너울지고
                              높다란 건물 가로수길
                              이름없는 새싹들은
                              자라난다


                              지저귀는 새들도
                              둥지찾아 쉬어가고
                              오가는 인파속
                              인생이란 우산 받쳐들고
                              빌딩숲으로 사라진다


                              멈춰선 발걸음
                              어디로 가는걸까
                              촉촉히 젖어드는
                              잎새하나 발아래 누워 
                              서글피 운다


                              세월가고 잊히는 그리움
                              추억의 조각들은
                              사랑비 되어 우수젖고
                              저멀리 내 임에게
                              소식이나 전해다오



- 신영일 -


[신영일 시인 프로필]


사단법인 문학애 시부분 등단
아산 문인협회 시부분 등단
종합 문예 유성 (충남 지회장)
현대 자동차 아산공장 근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