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28 (수)

  • 맑음동두천 10.5℃
  • 맑음강릉 11.6℃
  • 맑음서울 10.3℃
  • 황사대전 9.7℃
  • 황사대구 11.8℃
  • 황사울산 13.2℃
  • 구름많음광주 11.7℃
  • 황사부산 17.7℃
  • 구름많음고창 9.3℃
  • 황사제주 15.1℃
  • 맑음강화 8.9℃
  • 맑음보은 10.5℃
  • 구름조금금산 9.1℃
  • 구름많음강진군 14.0℃
  • 구름많음경주시 13.1℃
  • 구름조금거제 15.6℃
기상청 제공

생활

포천시, 생활폐기물 배출표기제 실시로 재활용 가능자원 분리배출 모범시설 수상


(경기뉴스통신) 포천시(시장 박윤국)는 생활폐기물의 올바른 배출과 수거, 처리를 근본적으로 바꾸는 배출표기제를 전국 최초로 시범 실시하고 있다.


배출표기제는 암호화된 자신의 개인정보를 QR코드에 등록해 생활폐기물 배출시 봉투에 부착해 배출하는 방식을 말한다. 이를 통해 쓰레기의 무단투기를 근절하고 생활폐기물의 올바른 배출로 시민의식의 향상과 처리비용을 절약하는 등 생활폐기물을 효율적으로 처리할 수 있다.


시는 소흘읍 고모리에서 배출표기제 시범실시를 시작으로 각종 축제를 친환경 축제로 기획해 쓰레기가 없는 축제로 진행했고 행정기관을 대상으로 12월 1일부터 배출표기제를 시행해 생활폐기물의 올바른 배출을 통해 공직자가 솔선수범하고 선진화된 시민의식이 성장하는 기틀을 마련하고 있다.


특히, 시는 (사)한국포장재재활용사업공제조합에서 실시한 2018년도 재활용 가능자원 분리배출 모범시설에 대한 전국단위 공모전에 응모해 서류심사와 현장확인을 통해 심사한 결과 공동1위를 하는 쾌거를 거뒀다.


이는 배출표기제 실시가 하나의 구호로만 그치는 것이 아니라 현장에서 그 가치를 인정받는 것이고, 그간 배출표기제 정착을 위해 노력해 온 지역주민, 상가, 행정기관의 결실이기도 하다.


시 관계자는 “부상으로 받는 상금 5백만 원은 배출표기제가 확대될 수 있도록 사용할 것”이라며 “생활폐기물 배출표기제 정착으로 환경을 보호하고 후손에게 깨끗한 유산을 물려주는 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