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08 (화)

  • 구름많음동두천 16.2℃
  • 맑음강릉 19.6℃
  • 구름많음서울 16.8℃
  • 구름조금대전 17.8℃
  • 구름많음대구 18.4℃
  • 구름많음울산 19.0℃
  • 구름조금광주 18.6℃
  • 구름많음부산 19.5℃
  • 구름조금고창 19.8℃
  • 구름많음제주 20.6℃
  • 맑음강화 18.2℃
  • 구름많음보은 17.3℃
  • 구름조금금산 17.9℃
  • 구름많음강진군 19.9℃
  • 구름많음경주시 19.6℃
  • 구름많음거제 20.1℃
기상청 제공

오산문화재단, 10월 기획공연‘60분간의 세계일주’

 

(경기뉴스통신) 오산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오는 29일 오전 11시, ‘60분간의 세계일주’ 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이번 공연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하는 2019년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 사업의 일환으로 문예진흥기금을 지원받아 진행한다.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은 작품성 및 대중성 등에서 검증된 민간예술단체의 우수 공연 프로그램을 선정하여 지역문예회관에 유치하는 사업으로, 오산문화예술회관에서는 2019년 총 3개의 공연 중 두 번째로 ‘60분간의 세계일주’ 공연을 계획하여 지역주민의 문화 향유권 신장 및 문화 양극화 해소에 기여하고자 한다.

국내 31개 도시의 러브콜을 받아온‘60분간의 세계일주’공연의 연주단체인 ‘벨루스 콰르텟’은 올해로 결성 10주년을 맞은 바이올리니스트 고진영과 김정현, 비올리스트 이지선, 첼리스트 송인정으로 구성된 실력파 현악 사중주단이다. 특히 하우스콘서트 전국투어, 학교 및 도서관의 교육기부 협약, 사회 공헌 콘서트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예술가의 사회적 역할을 강조하고 젊은 세대를 위한 클래식의 저변 확대에 앞장서 왔다

벨루스 콰르텟의 ‘60분간의 세계일주’는 오산문화재단에서 브런치콘서트로 기획하여 오스트리아, 독일, 영국, 프랑스 등 전 세계의 유명한 음악을 현악 4중주로 편곡해 연주되는 공연이다. 각 국가별 연주 시작 전, 첼리스트가 영상과 곡 해설을 이루어 공연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공연 종료 후 로비에 간단한 다과를 제공해 시민들에게 관심과 호응을 높이는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