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0 (수)

  • 흐림동두천 8.5℃
  • 흐림강릉 11.9℃
  • 서울 9.8℃
  • 대전 10.5℃
  • 대구 10.2℃
  • 울산 13.0℃
  • 광주 14.0℃
  • 부산 13.0℃
  • 흐림고창 14.2℃
  • 흐림제주 19.8℃
  • 흐림강화 9.1℃
  • 흐림보은 10.2℃
  • 흐림금산 9.4℃
  • 흐림강진군 14.8℃
  • 흐림경주시 11.7℃
  • 흐림거제 15.4℃
기상청 제공

고양시, 생활폐기물 수집운반 대행업체의 합리적 개선방안 추진

청소대행구역 조정과 공정한 대행업자 선정으로 쾌적한 고양시 만든다

(경기뉴스통신) 고양시는 인구 100만 규모에 맞는 청소대행구역 조정 등, 근본적인 청소행정체계를 수립해 시민들이 만족하는 깨끗하고 쾌적한 도시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1996년~1998년 폐기물 처리업 허가를 받고 2003년 청소대행구역 조정 후에도, 현재까지 유지되고 있는 생활폐기물 수집·운반 10개 대행업체에 대해 합리적 개선방안을 추진한다. 업무의 전반적인 운영 관리에 대한 투명성과 공정성을 확보해 청소서비스 질 향상에도 노력할 예정이다.

청소대행구역 조정은 생활폐기물 발생량 및 인구비례 등을 고려해 결정한다. 현재 10개에서 12 ~ 13개 구역으로 조정, 공개모집을 통해 추가로 신규 생활폐기물 수집·운반업 허가를 내어줄 예정이다. 대행구역이 조정되어 업체 당 수거면적이 줄어들면, 생활폐기물 처리가 더욱 신속해져 시민들의 불편이 크게 줄어들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공정한 청소대행 사업자 선정을 위한 지침을 마련해 건전한 경쟁을 통해 주민들의 청소 서비스에 대한 만족도 높일 예정이다.

생활폐기물 수집·운반 대행업체 평가조례도 개정한다. 청소대행업체 공개모집 심사평가에서 우수 사업자에게는 가점을, 부진 사업자에게는 감점을 적용해 엄격하게 관리해 나갈 방침이다.

고양시 관계자는 “시민들이 만족하는 깨끗하고 쾌적한 청소시스템 구축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으며, 청소문제로 인한 주민 불편을 줄이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