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5 (화)

  • 맑음동두천 11.1℃
  • 맑음강릉 10.7℃
  • 맑음서울 14.9℃
  • 맑음대전 14.2℃
  • 구름조금대구 13.0℃
  • 맑음울산 12.4℃
  • 구름많음광주 14.3℃
  • 맑음부산 13.9℃
  • 맑음고창 11.3℃
  • 제주 17.7℃
  • 맑음강화 11.7℃
  • 맑음보은 9.2℃
  • 맑음금산 10.0℃
  • 맑음강진군 13.5℃
  • 맑음경주시 10.1℃
  • 구름조금거제 14.0℃
기상청 제공

독일, 일본 등 ‘복지선진국’ 연구단, ‘청년기본소득’ 배우러 경기도 방문

독일연구단 5명 , 15일 경기도청, 경기연구원 방문, 도 및 연구원 관계자와 간담회

 

(경기뉴스통신) 전 세계 기본소득 활동가 및 정치인들이 ‘민선 7기’ 경기도가 추진하고 있는 ‘청년기본소득’ 정책에 대해 높은 관심을 보이면서 관련 자료 요청이 쇄도하고 있는 가운데 독일, 일본 등 ‘복지선진국’의 석학 및 전문가들이 ‘청년기본소득’ 정책 연구 및 추진 경험 청취를 위해 차례로 경기도를 방문한다.

마누엘 프란츠만 독일 킬 대학교 교수를 단장으로 마인츠대학교, 뉘른베르그 대학교, 코플렌츠 대학교 연구진 등 총 5명으로 구성된 ‘독일 기본소득 연구단’은 15일 경기도청과 경기연구원을 방문해 ‘청년기본소득’ 정책을 추진한 도 관계자 및 국내 기본소득 전문가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는 조계원 도 정책수석을 비롯, 이한주 경기연구원장, 김호균 교수, 안효상 기본소득 네트워크 상임이사 등 기본소득 정책 관계자와 독일 기본소득연구단이 참석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독일 기본소득연구단은 ‘청년기본소득’ 정책의 추진배경 및 현황, 정책 추진 과정에서의 어려움, 향후 개선과제에 대해 다양한 질문을 던지며 청년기본소득 정책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는 한편 도 관계자들과 기본소득 도입 필요성 및 확산 방안 등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교환했다.

특히 독일 연구단은 ‘2019 대한민국 기본소득 박람회’, ‘제19차 기본소득 세계대회’에서 진행한 경기도 정책사례발표 등 기본소득 확산을 위해 민선 7기가 쏟고 있는 노력에 대해서도 높은 관심을 나타냈다.

이번 독일 연구단 방문에 이어 다음달 15일에는 일본 대표단이 ‘청년기본소득’ 정책 연구를 위해 경기도를 찾는다.

일본 대표단은 지난 8월 열린 ‘제19차 기본소득지구네트워크’에서 일본대표로 발표자로 나섰던 타다시 오카노우치 교수를 주축으로 기본소득 전문가와 학생 등으로 구성될 예정이다.

일본대표단은 다음달 15일부터 17일까지 사흘간 도 관계자들과의 다양한 의견 교환을 통해 경기도의 ‘청년기본소득’ 정책 추진 경험 및 노하우를 습득하는 시간을 가질 계획이다.

앞서 도는 지난 8월 인도 하이데바라드 날사 법학대학교에서 열린 ‘제19차 기본소득지구네트워크’ 대회에서 ‘기본소득 아이디어가 구체적인 정책실행으로 옮겨지기 위한 조건은 무엇인지’라는 주제의 기조발제를 진행, 전 세계의 석학들로부터 높은 관심을 받았다.

이에 룰라 대통령과 함께 브라질 시민기본소득법 제정에 앞장선 에듀아르도 마타라쪼 수플리시 브라질 상원의원을 비롯해 브라질, 남아프리카공화국, 우간다, 오스트리아, 스위스, 대만, 미국, 스리랑카, 인도 등 전 세계 기본소득 전문가 및 정치인들이 ‘청년기본소득’에 대해 높은 관심을 보이면서 관련 자료요청이 쇄도하고 있다.

이에 도는 영문으로 번역한 경기도 기본소득 정책 자료를 동영상으로 제작, 기본소득지구네트워크에 전달하고 각국 참가자들에게 전달하는 등 ‘기본소득 정책’ 알리기에 적극 나서고 있다.

앞으로도 도는 경기도 기본소득 정책의 글로벌 인지도 확산을 위해 세계석학, 연구단체 등과의 국제정책 교류를 지속해 나가는 한편 내년 2월‘2020 대한민국 기본소득 박람회’를 개최, 국내·외 석학들과 기본소득에 관한 글로벌 정책 어젠다를 논의할 예정이다.

조계원 도 정책수석은 “4차산업혁명 시대가 도래함에 따라 많은 국내외 석학들이 기존의 선별복지와 다른 새로운 복지 패러다임으로 ‘기본소득’에 주목하면서, ‘경기도 청년기본소득’에 대한 관심도 함께 높아지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국가의 석학들과의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경기도가 전 세계 기본소득의 흐름을 선도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