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1 (목)

  • 흐림동두천 23.3℃
  • 구름많음강릉 20.5℃
  • 흐림서울 25.6℃
  • 흐림대전 22.9℃
  • 흐림대구 27.6℃
  • 흐림울산 27.5℃
  • 흐림광주 24.6℃
  • 구름많음부산 26.9℃
  • 흐림고창 22.7℃
  • 구름조금제주 25.8℃
  • 구름많음강화 22.1℃
  • 구름조금보은 22.5℃
  • 구름조금금산 23.5℃
  • 흐림강진군 23.5℃
  • 흐림경주시 26.9℃
  • 맑음거제 26.8℃
기상청 제공

양주시, 매미나방 방제 ‘총력’

 

(경기뉴스통신) 양주시는 현재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돌발 병해충 ‘매미나방’ 방제에 총력을 기울인다.

매미나방은 7~8월경 우화해 1주일 정도 활동하며 나무 줄기나 가지에 무더기로 산란한다. 알은 이듬해 4월경 유충으로 부화해 6월까지 각종 침수엽와 과목류의 잎을 갉아먹는 등 피해를 준다.

또한, 야간에는 도심 불빛을 따라 이동해 집단 서식하는 등 돌발적으로 발생해 시민 생활에 큰 불편을 끼치고 있다.

이에, 시는 친환경 유기농 약제를 사용해 도시공원과 산림, 농경지, 아파트 등 밀집 주택가 등을 중심으로 집중방제를 실시하고 있다.

또한, 7월 11일부터 14일까지를 집중 방제기간으로 설정하고 공원사업과, 산림휴양과, 보건소, 농업기술센터 등 관계부서 합동 방제단을 구성해 선제적 방제를 진행한다.

특히, 매미나방의 이동 특성에 따른 주·야간 합동 일제 방제 등을 실시, 방제효과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최근 기후 변화 등으로 인해 증가하는 돌발 병해충의 박멸을 위해 지속적인 예찰과 방제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을 위해 매미나방의 주요 서식지 집중 방제와 알집 폐기 등 선제적인 맞춤형 방제를 적극 실시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