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6 (토)

  • 구름많음동두천 22.8℃
  • 구름많음강릉 19.4℃
  • 구름조금서울 23.9℃
  • 맑음대전 24.2℃
  • 구름많음대구 24.4℃
  • 구름많음울산 21.9℃
  • 구름조금광주 25.0℃
  • 구름많음부산 24.7℃
  • 구름조금고창 23.6℃
  • 구름조금제주 24.3℃
  • 맑음강화 23.0℃
  • 구름많음보은 22.9℃
  • 맑음금산 22.6℃
  • 구름조금강진군 24.8℃
  • 구름많음경주시 23.8℃
  • 구름조금거제 23.1℃
기상청 제공

국립수목원, '구별하기 어려운 우리 주변 독버섯' 전시회 개최


(경기뉴스통신) 산림청 국립수목원은 가을철 독버섯 중독 사고가 종종 발생하는 시기에 맞추어 ‘구별하기 어려운 우리 주변 독버섯’ 전시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버섯이 건강에 좋은 식재료로 알려지면서 비전문가들도 온라인에서 얻은 불분명한 지식을 활용하여 야생버섯을 채취하곤 하는데, 이 때문에 매년 가을마다 버섯 중독사고가 발생하고 있다.


국립수목원은 독버섯은 식중독 뿐만 아니라, 사람의 생명을 위협할 정도의 강한 독소를 지닌 것도 있어 경각심을 높이고자 전시회를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전시회는 국립수목원 연구팀이 수집하여 산림생물표본관에 수장해 놓았던 버섯 표본 23종 50여점을 사진과 함께 전시한다.


그 외에도 버섯 연구 관련 자료(버섯 균주 배양체, 버섯 포자문, 버섯 포자 사진, 채집도구 등)을 동영상 등 다양한 방식으로 전달한다.


국립수목원을 찾아온 관람객들은 누구나 관람할 수 있으며, 국립수목원은 사전예약을 통해 입장할 수 있다.


이유미 국립수목원장은 “매년 뉴스를 통해 독버섯 중독 사고를 접할 때마다 안타까움을 느끼곤 하는데, 이번 전시회가 잘못된 독버섯 상식을 바로 잡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국립수목원의 '독버섯 바로알기'모바일 앱을 통해 독버섯 80종의 특징과 사진을 담았으며, 이름이나 증세에 따른 독버섯을 찾아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