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7 (일)

  • 맑음동두천 24.1℃
  • 맑음강릉 21.3℃
  • 구름조금서울 25.5℃
  • 구름조금대전 24.5℃
  • 구름많음대구 23.4℃
  • 구름많음울산 22.3℃
  • 구름조금광주 25.4℃
  • 구름많음부산 23.0℃
  • 구름많음고창 24.7℃
  • 구름조금제주 22.5℃
  • 맑음강화 23.5℃
  • 구름많음보은 22.3℃
  • 구름조금금산 24.6℃
  • 구름조금강진군 25.7℃
  • 구름조금경주시 22.1℃
  • 구름많음거제 22.3℃
기상청 제공

김진일 도의원, 새로운 건설본부장에 안전한 경기도 기대 커

“사고 예방을 위한 도로 및 건설현장 철저한 관리·감독 주문”

 

(경기뉴스통신)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김진일 의원은 23일 경기도의회 하남상담소에서 경기도 건설본부장 및 관계 실무공무원들과 도내 도로안전 및 신청사 건립과 관련해 간담회를 실시했다.

이날 김진일 도의원은 “겨울철 동절기 도로안전을 위해 염화칼슘을 사용해 제설작업을 하지만, 오히려 염화칼슘의 부작용으로 포트홀이 빈번하게 발생해 또 다른 안전사고를 유발시키고 있다” 며 “제설제 사용에 대한 매뉴얼 마련 및 도로파손에 대해 철저한 도로순찰을 통해 도내 포트홀 사고를 예방해 도민들의 안전을 지켜줄 것”을 주문했다.

또한 최근 증축이 확정되어 준공이 연기된 신청사 건립을 언급하며 “준공시기가 길어진 만큼 안전하고 효율적인 시공이 필요하니 건설본부에서 신청사 건설현장 근무환경에 대한 철저한 관리·감독을 실시해줄 것”을 요청하며 “도의원으로서 도민들의 건설현장의 안전을 위해 현재 건설사고 예방을 위한 조례 개정을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윤성진 경기도 건설본부장은 “도민들의 안전과 관련되어 있는만큼 철저하게 업무를 수행해 안전한 경기도를 만들겠다”며 긍정적으로 대답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