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16 (금)

  • 흐림동두천 8.8℃
  • 흐림강릉 13.2℃
  • 흐림서울 11.5℃
  • 구름많음대전 12.4℃
  • 흐림대구 14.0℃
  • 구름많음울산 16.7℃
  • 흐림광주 14.3℃
  • 흐림부산 17.9℃
  • 흐림고창 13.4℃
  • 흐림제주 19.5℃
  • 흐림강화 10.7℃
  • 흐림보은 10.4℃
  • 흐림금산 9.8℃
  • 흐림강진군 13.4℃
  • 흐림경주시 17.1℃
  • 흐림거제 16.8℃
기상청 제공

경기도의회 고양상담소, 공공부문 1회용 종이컵 줄이기 추진 간담회 진행

 

(경기뉴스통신) 경기도의회 방재율 의원이 지난 26일 고양상담소에서 시민단체 환경보호감시본부, 경기도 및 고양시 담당공무원, 박재기 서울시의원, 사회적 기업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공공부문 1회용 컵을 줄이기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2015년 기준으로 1회용 종이컵은 약 230억 개가 사용되었으나, 재활용된 것은 3억 2천만 개로 사용된 종이컵의 약 1.5%만이 재활용됐다.

간담회에서는 경기도는 지난 4월 저감대책을 수립하여, 공공, 민간, 교육 3개 부문으로 나눠서 공공부문 1회용 종이컵 줄이기를 추진 중에 있으며, 고양시는 강제성을 부여해서 추진할 예정으로 있다고 밝혔다.

한편, 서울시는 이미 관련 조례 개정을 완료하였으며, 환경보호감시본부에서는 학교 등의 공공기관을 방문하여 다회용 머그컵 사용을 독려하고 있고, 컵세척기 등을 생산하는 사회적 기업 제품의 소개가 있었다.

이번 간담회를 주최한 방재율 의원은 “서울시는 이미 2018년부터 1회용 컵이 없는 서울 종합계획을 수립하여 시행하고 있다”며, “경기도와 고양시도 종합계획 수립과 예산확보 등을 통해 1회용 종이컵 줄이기들 보다 강력하게 추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