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5 (월)

  • 맑음동두천 12.3℃
  • 맑음강릉 15.0℃
  • 맑음서울 12.8℃
  • 맑음대전 12.7℃
  • 맑음대구 13.2℃
  • 맑음울산 13.5℃
  • 맑음광주 11.8℃
  • 맑음부산 13.8℃
  • 맑음고창 13.6℃
  • 맑음제주 15.0℃
  • 맑음강화 12.3℃
  • 맑음보은 12.0℃
  • 맑음금산 11.0℃
  • 맑음강진군 15.0℃
  • 맑음경주시 14.2℃
  • 맑음거제 14.3℃
기상청 제공

한살림, 강원산불피해지역에 한살림 쌀 5톤 기부

4월 11일 고성군청과 강릉시청을 방문해 쌀 5톤 전달
피해지역민을 응원하는 마음을 모아 조합원들과 생산자가 기부에 참여

(경기뉴스통신) 한살림이 조합원과 생산자의 뜻을 모아 한살림 쌀 5톤을 지난 11일 기부했다. 쌀은 고성군청 주민복지실과 강릉시청 복지정책과를 통해 고성, 강릉, 속초 일대의 피해민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이번 기부 쌀은 한살림 가족인 생산자와 소비자 조합원이 함께 참여해 피해 지역민들이 하루빨리 몸과 마음의 상처가 아물고 평온한 일상으로 돌아올 수 있기를 응원하는 마음을 담았다.

한살림은 현재 전국 매장과 온라인을 통해 ‘나눔쌀 강원도산불피해지원’ 모금도 진행 중이다.

한살림은 1986년 12월, 생명운동을 내걸고 서울 제기동 작은 쌀가게인 한살림농산으로 시작했다. 1988년, 참기름, 유정란 등 10가지 물품으로 소비자 68명이 출자해 한살림공동체소비자협동조합이 시작되었다. 한살림은 생산자·소비자들이 스스로 생명 지키고, 유기농업을 지속하는 한살림운동을 통해 성장을 거듭하였고, 2014년 생산자와 소비자가 함께 생명을 살리는 한살림운동의 업적을 인정받아 국제유기농업운동연맹으로부터 One World Award를 수상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