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08 (금)

  • 맑음동두천 5.3℃
  • 맑음강릉 9.8℃
  • 맑음서울 6.5℃
  • 박무대전 5.5℃
  • 연무대구 7.7℃
  • 연무울산 9.7℃
  • 박무광주 4.6℃
  • 맑음부산 12.4℃
  • 맑음고창 5.0℃
  • 맑음제주 8.9℃
  • 맑음강화 7.2℃
  • 맑음보은 5.7℃
  • 구름많음금산 0.2℃
  • 맑음강진군 6.6℃
  • 맑음경주시 8.1℃
  • 맑음거제 9.8℃
기상청 제공

문화연예

궁금한 이야기 Y, 기부 천사의 가면을 쓴 남자 - 그가 머리카락에 집착한 이유를 묻다

(경기뉴스통신) 이번 주 '궁금한 이야기 Y'에서는 SNS상에서 기부 천사 행세를 하며 여성들을 농락해온 그 남자의 실체와 지난 방송에서 미처 풀지 못했던 그의 비밀이 공개된다.

● 머리카락집착남 찾기 프로젝트

그는 여성들의 머리카락을 모집했다. 소아암 환자들을 위한 가발을 만드는 데 필요하다며 SNS를 통해 긴 머리를 기부할 여성들을 밤낮으로 찾아 나섰다. 파마머리든 염색 머리든 마다하지 않고 오직 갓 자른 신선한 머리카락이 필요하다던 그는 정작 여성들이 머리를 자르고 난 뒤 돌연 연락을 끊고 잠적해 버렸다.

그의 기이한 행각들이 방송에 나간 후, '궁금한 이야기 Y' 제작진 앞으론 비슷한 피해를 입었다는 여성들의 추가 제보가 빗발쳤다. 그 중엔 우리가 찾는 그 남자가 4년 전, 자신의 딸이 신고했던 남학생인 것 같다는 한 중년 여성의 제보도 있었다. 그녀의 딸은 어떤 일로 그를 신고했을까? 이번엔 그 남자를 정말 찾을 수 있을까?

● ‘이현준’ 드디어 머리카락집착남을 만나다!

그 남자 '이현준'을 피해자들과 함께 경찰에 고소한 궁금한 이야기 Y 제작진은 얼마 전 사건을 담당하고 있는 수사관으로부터 뜻밖의 연락을 받았다. ‘이현준’이 스스로 전화를 걸어 자수 의사를 밝혔다는 것. 그리고 '궁금한 이야기 Y'를 시청한 뒤 자수를 결심했다는 그가 우리의 카메라 앞에 섰다.

"중학교 때 어느 순간부터였던 것 같아요.

치료받을 땐 그나마 나았는데 그게 아닐 땐 이게 좀 자제가 너무 안 돼서...

하고 너무 후회했습니다. 항상 할 때마다 "

- 이현준 인터뷰 中-

심지어 군 복무를 하는 와중에도 이름과 수법을 바꿔가며 계속 범행을 저질러왔다는 남자, 그는 모든 게 자신의 어떤 욕구 때문이라고 털어놨다. 자신조차 이해할 수 없는 이 증세를 고치기 위해 정신과 치료까지 받았지만 소용없었다며 피해 여성들에게 보내는 사과문까지 준비해왔는데, 과연 그 말을 다 믿어도 되는 걸까? 이번에야말로 그를 막을 수 있을까? 이번주 '궁금한 이야기 Y'에서 확인해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