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08 (금)

  • 흐림동두천 -9.0℃
  • 맑음강릉 -1.6℃
  • 구름많음서울 -8.2℃
  • 구름많음대전 -5.1℃
  • 구름많음대구 -1.7℃
  • 구름많음울산 -0.3℃
  • 구름많음광주 -3.6℃
  • 맑음부산 1.5℃
  • 구름많음고창 -3.9℃
  • 구름조금제주 2.1℃
  • 구름많음강화 -8.8℃
  • 구름많음보은 -6.0℃
  • 흐림금산 -6.2℃
  • 흐림강진군 -2.4℃
  • 구름많음경주시 -1.1℃
  • 구름조금거제 2.1℃
기상청 제공

국제뉴스

자신 있게 암에 맞서라: LGFB 글로벌 설문조사, 암 치료 여성의 자아상에 매우 긍정적인 영향 미쳐

세계 암의 날 조사 결과, 암의 글로벌 악영향 줄일 방안 모색

(경기뉴스통신) 글로벌 암 지원 프로그램인 ‘Look Good Feel Better(이하 ‘LGFB’)’가 획기적인 프로그램이 자아상에 미치는 영향이 어느 정도인지를 보여주는 2018년 글로벌 참가자 설문 조사 결과를 지난 4일 발표했다.

5 대륙 11 개국의 결과를 보여준 LGFB는 프로그램에 참여한 여성들의 93%가 자신의 외모에 더욱 자신감을 갖게 되었다고 보고했다.

지난 1989년에 설립된 LGFB는 암 환자로 하여금 암 치료로 인해 생기는 외모의 부작용을 관리하는데 도움이 되는 미용 기법을 가르치는 공공 서비스 프로그램으로 비용은 무료이다. 이제 30년째인 이 프로그램은 전 세계적으로 2백만 명의 환자들에게 서비스를 제공해왔다.

올해의 글로벌 참가자 설문 조사에는 2018년 한 해 동안 1만명이 넘는 여성들로부터 응답을 받았으며 주요 결과는 다음과 같다.

· 설문 조사 참여자 중 절반 이하가 워크숍에 참여하기 전 자신의 외모에 대해 매우 또는 어느 정도 자신감을 느꼈다고 보고 했는데 워크숍에 참여한 이후에는 그 비율이 93%로 늘어났다.

· 응답자의 95 %가 자신들이 배운 것을 높이 평가했고, 96 %는 자아상을 높여준 프로그램의 가치를 알게 되었다.

· 전세계 응답자의 94%가 다른 프로그램 참여자로부터 도움을 받았다고 느낀 것으로 나타났다.

LGFB 재단 루안 로아크 전무이사는 “세계 암의 날의 사명은 모든 환자들이 암의 악영향을 줄이기 위해 스스로 노력하도록 독려하는 것이다”며 “우리는 암 치료로 인한 외모 부작용이 여성의 정신과 자아상에 치명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으며 가족과 친구 및 동료와의 관계에도 영향을 미치는 경우가 많다는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어 “LGFB가 바로 전 세계 미용 업계 전체와 자원봉사 간병인 및 보호자들이 용기 있는 여성환자들 곁에 함께 함으로써 이들이 병을 이겨낼 수 있게 하는 방법”이라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