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09 (수)

  • 구름많음동두천 -1.0℃
  • 구름조금강릉 5.4℃
  • 구름많음서울 0.8℃
  • 구름많음대전 2.0℃
  • 구름많음대구 4.0℃
  • 구름많음울산 5.5℃
  • 구름조금광주 2.7℃
  • 구름많음부산 4.7℃
  • 구름조금고창 1.0℃
  • 구름많음제주 5.4℃
  • 구름많음강화 -1.7℃
  • 맑음보은 1.6℃
  • 구름많음금산 1.5℃
  • 흐림강진군 4.9℃
  • 구름많음경주시 4.1℃
  • 흐림거제 4.5℃
기상청 제공

문화연예

나누면 행복, 시청자와 함께한 400회, 함께 만든 기적의 3095일!

(경기뉴스통신) 지난 2010년 7월 21일, MBC ‘나누면 행복’이 시작했다. 지난 8년 5개월간 국내외 어려운 이웃들에게 사랑을 전달해온 ‘나누면 행복’은 오늘 9일 밤 방송되는 400회 특집에는 더 특별한 나눔의 이야기를 시작한다.

400회에는 365회 주인공 시후와 시후 엄마 김윤정 씨가 스튜디오에 함께 했다. 극 희소 질환인 임마누엘 증후군으로 질병 코드조차 없어 산정 특례를 받을 수 없어 경제적 부담이 큰 상황이었던 시후. 방송 후 후원을 통해 인공와우 수술을 무사히 마쳤다. 방송에서는 시후 가족의 근황과 함께 희소 질환 산정 특례 코드 지정의 고충을 전한다.

또 333회 주인공, 생후 10개월 때 간모세포종으로 투병하다 간이식을 받고 기적적으로 살아난 7살 민소와 자폐증을 앓고 있지만 방송 후 후원을 받아 언어치료와 피아노학원에 다니기 시작한 367회 주인공 13살 준규의 달라진 모습과 간 경화로 인해 간이식이 필요했던 381회 주인공 다문화 가정 아빠 김현식 씨의 근황도 공개된다.

오늘 9일 밤 12시 45분 MBC ‘나누면 행복’ 에서 나누면 더욱 행복한 이유를 발견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