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7 (수)

  • 흐림동두천 ℃
  • 흐림강릉 30.0℃
  • 서울 26.2℃
  • 흐림대전 29.2℃
  • 흐림대구 31.6℃
  • 구름많음울산 29.0℃
  • 흐림광주 27.7℃
  • 흐림부산 26.7℃
  • 흐림고창 29.2℃
  • 흐림제주 33.1℃
  • 흐림강화 24.2℃
  • 흐림보은 28.6℃
  • 구름많음금산 29.3℃
  • 흐림강진군 29.3℃
  • 구름많음경주시 30.6℃
  • 구름많음거제 26.3℃
기상청 제공

문화연예

“신기록은 계속돼” 에스파 ‘Supernova’, 멜론∙지니 주간 차트 7주 연속 1위!

‘Supernova’, 美 빌보드 ‘2024 상반기 주목할 K팝’ 선정 → ‘Hot Mess’로 오리콘 데일리 싱글 차트 1위까지!

 

 

(경기뉴스통신=김택균 기자) '글로벌 히트메이커' 에스파(aespa, 에스엠엔터테인먼트 소속)가 'Supernova'(슈퍼노바)로 신기록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에스파의 정규 1집 선공개 타이틀 곡 'Supernova'는 지난 8일 발표된 국내 주요 음악 사이트 멜론, 지니 주간 차트(7월 1일~7일)에서 1위를 차지, 올해 발매된 곡 중 최장 기간 1위 신기록을 다시 한번 갈아 치웠다. 

 

또한 'Supernova'는 멜론, 지니 일간 차트에서도 각각 45일, 47일 동안 정상의 자리를 지키고 있어, 공개 두 달을 향해가는 시점에도 여전히 식을 줄 모르는 인기로 에스파의 독보적인 음원 파워를 재차 증명했다. 

 

게다가 'Supernova'는 미국 빌보드가 주목한 '2024년 상반기 K팝 20곡'에도 선정되었으며, 빌보드는 '에스파는 첫 정규 앨범 'Armageddon'으로 더 이상 바랄 것이 없는 완벽한 스타트를 끊었다'라며 '카리나, 지젤의 날카로운 랩 스타일과 윈터, 닝닝의 최상의 보컬이 조화를 이루며, 멤버 각자의 역할을 완벽하게 선보인 'Supernova'는 에스파만이 소화할 수 있는 곡처럼 느껴진다'고 호평했다. 

 

뿐만 아니라, 에스파는 지난 7월 3일 발매된 일본 데뷔 싱글 'Hot Mess'(핫 메스)로 오리콘 데일리 싱글 차트에서 1위(7월 6일 기준)를 기록하는 등 특유의 '쇠맛' 매력으로 해외 유수 차트까지 접수, '글로벌 히트메이커' 이름값에 걸맞은 행보를 펼치고 있다. 

 

한편, 에스파는 7월 10~11일 일본 나고야, 14~15일 사이타마에서 아레나 투어 '2024 aespa LIVE TOUR – SYNK : PARALLEL LINE – in JAPAN'(2024 에스파 라이브 투어 – 싱크 : 패러렐 라인 – 인 재팬)을 이어 펼친다. 

 

[출처=SM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