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3 (일)

  • 맑음동두천 3.7℃
  • 구름많음강릉 4.5℃
  • 맑음서울 4.4℃
  • 맑음대전 6.2℃
  • 맑음대구 8.3℃
  • 맑음울산 7.3℃
  • 맑음광주 7.9℃
  • 맑음부산 8.5℃
  • 맑음고창 6.7℃
  • 구름조금제주 9.3℃
  • 맑음강화 2.4℃
  • 맑음보은 5.6℃
  • 맑음금산 6.0℃
  • 맑음강진군 4.5℃
  • 맑음경주시 7.8℃
  • 맑음거제 8.4℃
기상청 제공

문화연예

11월 20일, MBC 라디오 가을 개편 단행

 

 

(경기뉴스통신=유병운 기자) MBC 라디오가 오는 20일 가을 개편을 단행한다. 

 

먼저 표준FM은 오전11시에 방송되던 를 저녁 8시로 이동하고, 이어서 저녁 9시에는 스포츠 프로그램 을 신설한다. 다양한 끼로 매력을 어필하고 있는 신예 '정영한 아나운서'를 전격 기용, 전에 없던 '본격 스포츠 수다 프로그램'를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이로써 저녁 6시부터 10시까지 --로 이어지는 '시사+경제+스포츠'의 블록 편성을 완성하며 보다 탄탄한 청취층 구축에 나서게 됐다. MBC 라디오는 '늦은 퇴근길, 현재 전체 청취율 1위인 에 이어 청취자분들이 좀 더 오래 머무를 수 있는 편성을 고민해 변화를 시도했으니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가 이동한 오전 11시에는, 점심시간을 앞두고 넉넉하게 한숨을 돌릴 수 있는 올드팝 프로그램 가 신규 론칭되는가 하면, 가수 김현철은 표준FM 매일 밤 10시에서 12시까지, 1997년에 막을 내렸던 라는 간판을 26년만에 다시 걸고 '레전드 음악방송, 진짜 DJ프로그램'으로 청취자들을 만날 예정이다.  

 

한편, 54년째 이어오고 있는 MBC 라디오의 최장수 음악 프로그램 가 표준FM에서 FM4U 매일밤 10시로 채널을 이동하게 된 것 역시 이번 개편의 큰 변화이다. '별밤'이라는 대명사와 27대 별밤지기 김이나의 캐릭터가 FM4U 청취자들과 만나 한층 더 다채로운 매력을 뿜어낼 것으로 기대해 채널 이동을 결정했다는 것이 MBC의 설명이다. 기존 FM4U에서 밤 10시에 방송되던 은 옥상달빛의 앨범작업 등의 이유로 아쉽지만 안녕을 고하게 되었다. 저녁 8시에서 10시까지 방송되던 가 밤 12시로 이동하고, 그 자리에는 가 편성된다. 늦은 저녁, 아기자기한 소통과 3040 세대들이 즐길 수 있는 가요로 편안한 퇴근길을 선사한다는 계획이다. 진행자로는 방송인 윤태진 씨가 낙점되어 MBC라디오와 첫 인연을 맺게 되었다. 

 

이밖에도 MBC의 대표 시사 프로그램인 (표준FM 아침 7시)이 일요일까지 확대 편성되고, 11시52분에 방송되던 가 오후 1시52분으로 이동, 가 표준 FM으로 평행 이동하는 등의 내용도 개편안에 포함된다.  

 

MBC 라디오의 가을 개편은 11월 20일(월) 오전 5시부터 진행되며 스마트라디오 미니와 수도권 주파수 95.9MHz(표준FM), 91.9MHz(FM4U)에서 청취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