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6 (금)

  • 맑음동두천 -3.2℃
  • 구름많음강릉 -0.9℃
  • 맑음서울 -1.3℃
  • 맑음대전 -1.8℃
  • 구름조금대구 2.2℃
  • 흐림울산 2.4℃
  • 구름조금광주 -0.4℃
  • 맑음부산 2.6℃
  • 구름많음고창 -4.2℃
  • 구름많음제주 4.2℃
  • 맑음강화 -4.3℃
  • 구름많음보은 -1.2℃
  • 맑음금산 -2.8℃
  • 맑음강진군 -1.4℃
  • 흐림경주시 -0.1℃
  • 맑음거제 1.3℃
기상청 제공

경제

HD현대중공업, 신형 호위함 건조 성공적 마무리

 

 

(경기뉴스통신=박민준 기자) HD현대중공업이 신형 호위함 건조 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며 '함정 명가'로서의 입지를 확고히 했다. 

 

HD현대중공업은 지난 24일(화) 울산 본사에서 인도서명식을 갖고, 2800톤급 신형 호위함 8번함인 '춘천함'을 인도 예정일에 맞춰 해군에 적기 인도했다. 

 

춘천함은 기존 1500톤급 호위함(FF)과 1200톤급 초계함(PCC)을 대체하기 위해 총 8척의 2800톤급 호위함을 건조하는 울산급 Batch-Ⅱ 사업의 마지막 함정이다. 

 

총 8척의 신형 호위함 중 HD현대중공업은 3번함 '서울함', 4번함 '동해함', 7번함 '천안함', 8번함 '춘천함' 등 4척의 건조를 맡아 코로나19 유행 등 적지 않은 어려움 속에서도 모두 차질 없이 적기에 인도하며 함정 분야의 앞선 경쟁력을 재확인했다. 

 

춘천함은 길이 122미터, 폭 14미터 규모에 최대 30노트(55.5㎞/h)의 속도로 운항이 가능하며, 5인치 함포, 대함유도탄, 전술함대지유도탄 등을 갖추고 있다. 함미에 해상작전헬기 1대 운용도 가능하다. 

 

또한 가스터빈과 추진전동기를 사용하며 수중방사소음을 줄이는 '하이브리드 추진체계'를 적용했고, 선체 고정식 음파탐지기(HMS, Hull Mounted Sonar)와 함예인형 선배열음탐기(TASS, Towed Array Sonar System), 장거리 대잠어뢰를 탑재해 잠수함 탐지와 공격 능력을 향상시켰다. 

 

춘천함은 26일(목) 진해군항에서 취역식을 갖고, 전력화 훈련을 거쳐 동해로 배치돼 대한민국 해상 수호에 나설 예정이다. 

 

주원호 HD현대중공업 특수선사업본부장은 '울산급 Batch-II 건조 사업의 마지막 함정인 춘천함을 해군에 적기 인도하게 돼 무척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우수한 품질로 함정을 건조하는데 역량을 다해 우리 해군의 첨단 전력 강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HD현대중공업은 1975년 특수선 사업에 착수해 우리나라 최초의 국산 전투함인 '울산함'을 시작으로, 최초의 이지스 구축함인 세종대왕함 등 80여척의 함정을 건조하며 대한민국 영해 수호에 핵심적인 역할을 하고 있고, 해외에서도 14척의 함정을 수주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