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5 (일)

  • 구름많음동두천 11.0℃
  • 흐림강릉 15.9℃
  • 흐림서울 15.4℃
  • 흐림대전 14.7℃
  • 구름많음대구 14.9℃
  • 흐림울산 15.6℃
  • 흐림광주 17.5℃
  • 흐림부산 18.8℃
  • 흐림고창 15.1℃
  • 흐림제주 20.7℃
  • 흐림강화 14.2℃
  • 흐림보은 12.6℃
  • 흐림금산 12.5℃
  • 흐림강진군 15.7℃
  • 흐림경주시 12.8℃
  • 흐림거제 16.9℃
기상청 제공

경제

美재무 만난 추 부총리 “금융·외환시장 협력방안 충분히 논의”

한미 재무장관 회의…“공급망 차질·원자재 가격 상승 등 공조할 것”

 

(경기뉴스통신=박민준 기자)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지난 19일 방한한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과 만나 '금융,외환시장 등의 동향과 협력 방안에 대해 충분히 논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추 부총리는 이날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한미 재무장관회의' 모두발언을 통해 이같이 말했다. 

옐런 미국 재무부 장관의 방한은 지난해 1월 취임 이후 처음이며, 추 부총리와의 회담도 이번이 처음이다. 

미 재무부 장관이 우리나라를 찾은 것도 지난 2016년 6월 이후 6년 만이다.

추 부총리는 '경제 안보 동맹으로서 한미 양국이 마주하고 있는 세계 경제 상황은 나날이 엄중해지고 있다'며 '팬데믹 등에 따른 공급망 교란, 우크라이나 전쟁 이후 원자재 가격 급등은 인플레이션 압력을 가중시키고 이에 대응하기 위한 통화 긴축은 금융시장 불안과 경기 둔화 우려를 초래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세계 경제 동향과 전망에 대한 인식을 공유하고 글로벌 공급망 차질, 원자재 가격 상승, 여타 위험요인에 대한 양국 간 공조 방안이 내실 있게 논의되길 희망한다'며 '금융,외환시장의 동향과 협력 방안은 물론 기후 변화, 팬데믹,글로벌 보건 등 양국 간 협력이 필요한 제반 이슈에 대해서도 논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날 회의를 계기로 양국 재무 당국 간 이해와 신뢰가 한층 제고되고, 이를 기반으로 향후 한미 간 포괄적 전략동맹 관계도 더욱 발전하고 확대되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기사제공 : 정책브리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