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6 (월)

  • 구름조금동두천 10.8℃
  • 구름많음강릉 16.7℃
  • 구름많음서울 15.7℃
  • 흐림대전 15.1℃
  • 구름많음대구 15.6℃
  • 흐림울산 16.5℃
  • 흐림광주 17.4℃
  • 흐림부산 19.1℃
  • 흐림고창 14.9℃
  • 구름많음제주 20.7℃
  • 구름많음강화 12.5℃
  • 흐림보은 12.3℃
  • 흐림금산 13.2℃
  • 흐림강진군 16.3℃
  • 구름많음경주시 14.4℃
  • 흐림거제 17.0℃
기상청 제공

경제

미래에셋생명, 비대면 혁신 창구 ‘디지털 라운지’ 오픈

 

(경기뉴스통신=박민준 기자) 미래에셋생명이 지난 12일, 비대면 금융거래 일상화에 발맞춰 기존 고객프라자를 고객 지향형 '디지털 라운지'로 전환해 운영한다고 밝혔다.

디지털 라운지는 사무 환경의 제약 없이 방문객이 자유롭게 최신 디지털 금융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는 혁신 공간으로 △서울 강남 △부산 △대구 △광주 △대전 등 전국 거점 광역도시에서 이달 일제히 오픈했다.

최근 디지털 기기 활성화로 금융사 점포가 속속 무인형 점포로 전환되는 상황에서, 미래에셋생명의 디지털 라운지는 한층 업그레이드된 원스톱 고객 경험을 제공한다. 장애인이나 고령자 등 디지털 취약계층도 쉽게 조작할 수 있는 직관적 인터페이스의 화상 창구 시스템을 구축해 고객과 직원이 대면한 것처럼 최적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미래에셋생명은 지난해 12월부터 서울과 대전에 화상상담 부스를 설치해 시범 운영했다. 그 결과 40~60대 중장년층 중심으로 고객 만족도가 매우 높게 나타났다. 흔히 키오스크 등 셀프서비스 장비는 복잡한 조작 등으로 고령층에서 생소하고 어렵게 느낄 수 있지만, 미래에셋생명 화상 창구는 터치모니터의 '상담 시작' 버튼만 누르면 곧장 상담사가 연결돼 직원이 눈앞에 있는 듯한 환경에서 원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미래에셋생명 디지털 라운지는 일반 무인점포와 달리 인포데스크 직원이 상주해 화상상담 서비스를 안내하고, 고객의 불편 사항을 즉각 해소한다. 특히 디지털 라운지 한쪽에 '사이버존'을 마련해 고령자나 장애인 등 디지털 취약계층이 디지털 기기 사용에 어려움을 겪을 경우, 직원이 즉시 고객 눈높이에 맞춰 사용법을 설명해주는 등 누구나 편하게 디지털 금융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한다.

디지털 라운지는 미래에셋생명이 꾸준히 추구해온 디지털 전환(DX)을 집대성한 혁신 공간이다. 미래에셋생명은 지난해 3월 업계 최초의 제판(제조,판매) 분리 이후 △페이퍼리스 시스템 구축 △사이버창구 확대 개선 △화상상담 시스템 오픈 등 다양한 비대면 혁신 서비스를 선보이며 빠르게 디지털 보험사로 전환하고 있다.

이후민 미래에셋생명 고객서비스본부장은 '미래에셋생명 디지털 라운지는 기획에서 공간 구성까지 고객 최우선의 관점에서 다양한 혁신 아이디어를 반영한 미래형 점포로, 향후 비대면 디지털 금융서비스를 주도하는 차별화된 공간으로 거듭나고자 한다'며 '아울러 스마트폰으로 모바일 화상상담 서비스를 이용하면 굳이 디지털 라운지에 방문하지 않아도 모바일로 어디서든 방문한 것과 동일한 수준에서 상담과 업무를 처리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본부장은 '미래에셋생명은 고객서비스 전반에 모바일 기반의 인슈어테크를 도입해 차별화된 고객 경험을 제공하고, 뉴노멀 시대를 선도하는 디지털 보험사로 빠르게 발돋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