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30 (목)

  • 흐림동두천 23.6℃
  • 흐림강릉 27.3℃
  • 서울 24.5℃
  • 대전 25.5℃
  • 구름많음대구 28.4℃
  • 구름많음울산 25.6℃
  • 광주 25.1℃
  • 흐림부산 24.0℃
  • 구름많음고창 26.7℃
  • 제주 27.8℃
  • 흐림강화 23.1℃
  • 구름조금보은 26.7℃
  • 맑음금산 27.1℃
  • 구름많음강진군 24.6℃
  • 구름많음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제 24.9℃
기상청 제공

한국화이자제약, 2022년 희귀질환 환자 교통비 지원사업 실시

 

(경기뉴스통신=박민준 기자) 한국화이자제약이 희귀질환 환자들을 응원하고 질환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기 위해 진행하는 '얼룩말 캠페인'의 하나로 2022년도 희귀질환 환자 교통비 지원사업 참여자 160명을 6월 1일부터 30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2022년도 교통비 지원사업 대상자는 저소득층 희귀질환(헬프라인 고시질환) 환자로, 선착순으로 선발된 160명을 대상으로 치료를 위해 발생한 교통비 및 유류비를 1인당 최대 50만원까지 제공한다.

신청 모집은 6월 30일까지 진행된다. 참여 접수는 환자가 내원하는 병원 내 사회복지실(팀)을 통해 문의 및 신청할 수 있다. 또한 사회복지실이 없는 경우 환자가 직접 대한의료사회복지사협회 홈페이지에 게시된 참여 신청서 양식을 내려받아 작성한 후, 추가 제출 서류와 함께 동봉해 우편으로 접수할 수 있다. 수혜자 발표는 7월 8일 대한의료사회복지사협회 홈페이지에 공개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은 여러 기관이 협력해 운영되며, 이 중 한국화이자제약은 사업 운영에 필요한 기부금 마련 및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조흥식) 기부금 전달을 담당하고 있다. 이 외에도 대한의료사회복지사협회(협회장 김린아)는 참여자 모집 및 선정 등 사업 전반을 운영한다. 한국희귀,난치성질환연합회(회장 김재학)는 도움이 필요한 희귀질환 환자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독려할 수 있도록 대내외 홍보를 담당해 캠페인을 알릴 예정이다.

한국화이자제약 희귀질환사업부 총괄 김희정 전무는 '코로나19가 시작됐던 2020년도부터 시작된 교통비 지원사업을 여러 가지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많은 지원과 협력으로 이어갈 수 있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경제적 부담으로 어려움을 겪는 희귀질환 환자 및 가족분들에게 교통비 지원사업이 실질적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라며, 얼룩말 캠페인으로 희귀질환 환자들을 위한 사회적 관심을 높이기 위한 활동을 꾸준히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참여자 모집 및 운영을 총괄하는 대한의료사회복지사협회 김린아 협회장은 '투병과 의료비로 이중고 겪고 있을 환자분들께 교통비를 지원해 치료에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데 기여할 수 있어 뜻깊다'며 '환자들이 건강한 일상을 영위할 수 있도록 희귀질환에 대한 인식 제고와 치료 환경 개선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얼룩말 캠페인은 한국화이자제약 희귀질환사업부가 2017년부터 사회 공헌 사업의 하나로 진행해온 공익캠페인으로 '말발굽 소리를 들었을 때, 때로는 그 소리의 주인공이 말이 아니라 얼룩말일 수 있다는 가능성을 생각해야 한다'는 점에 착안해 시작됐다. 한국화이자제약은 얼룩말 캠페인 활동을 통해 희귀질환 인식 개선을 위한 다양한 대중 캠페인을 진행해온 바 있으며, 2020년부터는 환자들에게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교통비 지원 사업을 매년 실시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