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30 (월)

  • 흐림동두천 19.5℃
  • 흐림강릉 23.9℃
  • 흐림서울 22.0℃
  • 박무대전 21.0℃
  • 구름많음대구 22.6℃
  • 구름많음울산 23.6℃
  • 구름조금광주 23.1℃
  • 흐림부산 24.7℃
  • 흐림고창 ℃
  • 맑음제주 27.0℃
  • 흐림강화 20.8℃
  • 구름조금보은 17.8℃
  • 구름많음금산 20.7℃
  • 구름조금강진군 24.0℃
  • 구름많음경주시 22.7℃
  • 구름많음거제 26.1℃
기상청 제공

경제

신한금융투자, 2021년 비대면 신규 투자자 분석결과 발표

 

(경기뉴스통신=박민준 기자) 신한금융투자가 2021년 상반기 비대면으로 계좌를 개설한 투자자 중 40만 명을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

신한금융투자 빅데이터센터는 2021년 1월에서 6월까지 비대면 채널로 계좌를 개설한 고객 중 40만 명을 뽑아 △자산 규모 △주요 거래 채널 △국내,외 투자 성향 등을 조사했다.

상반기 신규 투자자는 MZ세대가 주를 이뤘다. 비대면으로 계좌를 개설한 신규 투자자의 33%가 20대였으며, 30대는 27%를 차지했다. 40대(22%)와 50대 (14%)는 그 뒤를 따랐다. 전체 투자자의 남성과 여성의 비율은 각각 50%를 차지해 금융투자를 향한 관심은 성별과 무관했다.

비대면 투자자의 자산은 평균 452만원, 주식자산의 평균금액은 354만원으로 전체 자산의 78%를 차지했다. MZ세대의 경우 평균자산은 262만원, 이 중 81%인 211만원이 주식에 투자됐다.

또한 국내,외 주식에 투자한 고객 중 16%가 해외주식에 투자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20대 투자자의 경우 해외주식 투자자의 비중은 21%, 30대의 경우 18%로 MZ세대 주식 투자자 중 20%가 해외주식을 매매했다. 한편 MZ세대 투자자 중 삼성전자를 1회 이상 거래한 투자자가 37%로 가장 많았고 애플(16%)과 카카오(14%)를 거래한 투자자가 그다음으로 많았다. 주식거래를 한 사용자의 96%는 '신한알파' 모바일 채널을 이용했다.

신한금융투자에서 비대면 계좌를 개설하는 고객이 전년 상반기 대비 168% 증가했다. 신한금융투자는 이러한 추세에 발맞춰 디지털 고객본부를 신설해 비대면 투자자를 대상으로 고객 맞춤형 상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신한금융투자 김승수 빅데이터센터장은 '비대면 채널을 통해 신규 투자에 나서는 고객이 증가함에 따라 온라인으로 고객의 투자 성향에 맞는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고자 한다'며 '빅데이터 기반의 AI 투자 비서 등 고객의 투자성향을 AI가 파악해 투자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