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7 (일)

  • 맑음동두천 4.4℃
  • 구름많음강릉 3.2℃
  • 맑음서울 5.5℃
  • 구름많음대전 6.2℃
  • 흐림대구 5.1℃
  • 구름조금울산 4.2℃
  • 구름많음광주 7.4℃
  • 구름조금부산 5.9℃
  • 구름많음고창 5.6℃
  • 구름많음제주 9.6℃
  • 맑음강화 4.0℃
  • 구름조금보은 2.6℃
  • 맑음금산 3.8℃
  • 구름많음강진군 6.6℃
  • 맑음경주시 2.5℃
  • 구름많음거제 6.3℃
기상청 제공

문화연예

민주인권기념관, 임시 운영 끝내고 VR 홈페이지 오픈

민주인권기념관 2월 말 임시 운영 종료, 현재 모습 그대로 가상 현실(VR)로 구현
현장 방문 대신 홈페이지 통해 간접 체험 가능하도록 해설과 함께 구성
(가칭)민주인권기념관은 6월 착공 이후 2023년 정식 개관 예정

 

(경기뉴스통신=김현미 기자)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는 2월 말 민주인권기념관(옛 남영동 대공분실)의 임시 운영을 종료하고 온라인 관람이 가능한 홈페이지를 오픈했다고 밝혔다.

1970~1980년대 국가폭력의 상징이었던 남영동 대공분실은 이제 안전 보강 공사와 신축 공사를 거친 뒤 2023년이면 민주인권기념관(가칭)으로 정식 개관할 예정이다.

아픈 역사를 기억할 수 있도록 옛 남영동 대공분실의 본관과 5층 조사실의 원형 등은 최대한 보존하되, 전시와 교육의 장으로 기능할 수 있도록 새로운 공간을 추가로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가 이곳의 관리권을 넘겨받아 임시 운영하기 시작한 2019년 1월 이후 지금까지 이곳을 방문한 인원은 4만5000명이 넘는다(2021년 2월 말 기준).

한편 앞으로 2년여의 휴관 기간 이곳을 궁금해할 시민들을 위한 홈페이지가 새로 공개됐다. 직접 현장을 방문하지 않고도 역사적 장소를 간접 체험할 수 있도록 다양한 시청각 자료를 담아 구성했다.

민주인권기념관에 대한 기본정보는 물론 '기념관 투어' 메뉴를 통해 공간별 사진과 함께 VR로 구현된 장소 곳곳을 생생하게 볼 수 있다.

특히 기념관의 동선을 따라서 16개 주요 지점의 사진과 영상, 기타 자료를 볼 수 있는 '해설관람'이나 전체 부지를 360도로 볼 수 있는 'VR 투어' 페이지는 실제 공간을 관람할 때보다 더 다양한 정보를 얻을 수 있다.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이사장은 '이제 민주인권기념관은 임시 운영을 마치고 올해 착공에 들어간다'며 '새로 탄생하게 될 기념관이 민주주의와 인권의 소중함을 느끼는 교육의 장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