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7 (일)

  • 구름조금동두천 24.1℃
  • 맑음강릉 21.1℃
  • 구름조금서울 25.0℃
  • 구름많음대전 24.7℃
  • 구름많음대구 22.1℃
  • 울산 18.9℃
  • 구름조금광주 26.1℃
  • 구름많음부산 21.1℃
  • 맑음고창 24.4℃
  • 구름조금제주 22.6℃
  • 맑음강화 23.8℃
  • 흐림보은 21.8℃
  • 맑음금산 24.0℃
  • 구름조금강진군 24.6℃
  • 구름많음경주시 21.6℃
  • 구름많음거제 21.8℃
기상청 제공

생활

GC녹십자, ‘마이크로바이옴 포스트바이오틱스’ 출시 6개월 만에 매출 100억원 돌파

(경기뉴스통신=김현미 기자) GC녹십자가 장 건강기능식품 ‘GC녹십자 마이크로바이옴 포스트바이오틱스’가 출시 6개월 만에 매출 100억원을 돌파했다고 지난 13일 밝혔다.

‘GC녹십자 마이크로바이옴 포스트바이오틱스’는 차세대 유산균으로 불리는 ‘포스트바이오틱스’ 3종이 포함된 장 건강기능식품이다.

회사 측은 제품의 우수한 성능과 함께 TV홈쇼핑을 통한 마케팅 활동이 이 같은 성과를 이끌었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최근 진행한 CJ홈쇼핑 방송에서도 매진을 기록하는 등 소비자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이 제품의 핵심 성분인 포스트바이오틱스는 유산균이 생성해내는 최종 대사물질로 장내 환경을 유해균보다 유익균이 많은 건강한 상태로 조성해준다. 또한 장 건강 개선 효과 이외에도 항산화, 면역력 향상, 다이어트 등 다양한 건강관리에도 도움을 줄 수 있다.

이와 함께 이 제품에는 세계적인 유산균 전문 기업 ‘다니스코’의 특허받은 유산균 등 프로바이오틱스 7종, 프로바이오틱스의 먹이가 되는 프리바이오틱스, 면역기능에 도움을 주는 아연 등도 함유되어 있는 것이 특징이다.

김진웅 GC녹십자 브랜드매니저는 “향후 유통망의 확장 등 소비자에게 직접 다가가는 중장기 전략을 계획 중”이라며 “포스트바이오틱스 대표 주자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