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7 (수)

  • 구름많음동두천 10.6℃
  • 맑음강릉 17.0℃
  • 맑음서울 12.7℃
  • 구름조금대전 14.7℃
  • 구름많음대구 18.2℃
  • 구름많음울산 17.7℃
  • 구름조금광주 17.2℃
  • 구름조금부산 18.5℃
  • 구름조금고창 15.0℃
  • 구름많음제주 16.9℃
  • 맑음강화 13.3℃
  • 구름많음보은 13.2℃
  • 구름조금금산 14.5℃
  • 구름조금강진군 17.6℃
  • 구름조금경주시 18.0℃
  • 구름많음거제 18.9℃
기상청 제공

경제

한국수출입은행, 포스코인터내셔널 및 서울보증보험과 상생플랫폼 MOU 체결

(경기뉴스통신) 한국수출입은행(이하 ‘수은’)이 지난 19일 포스코인터내셔널 및 서울보증보험과 공동으로 ‘新금융지원 상생플랫폼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방문규 수은 행장은 이날 주시보 포스코인터내셔널 대표이사와 김상택 서울보증보험 대표이사와 함께 수은 여의도 본점에서 국내 중소 자동차부품 및 소재·부품·장비 기업의 수출기반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서에 서명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해외기반이 없어 독자적 수출이 어려운 중소·중견기업들이 공동·상생협력으로 해외 수출시장을 개척하고 코로나19 위기를 조기에 극복할 수 있도록 세 기관이 마련했다.

업무협약의 주요 내용은 자체 수출 능력이 부족한 국내 자동차부품 및 소·부·장 중소·중견기업이 포스코인터내셔널을 통한 일괄수출계약 방식으로 수출에 참여하는 경우, 수출목적물 제작을 위한 금융 지원, 포스코인터내셔널의 해외 물류기지 확장 및 수출업체의 현지화 사업에 대한 금융 지원 등이다.

방 행장은 이날 서명식에서 “국내 수출지원 대표 정책금융기관인 수은과 국내 최대 민간 종합보증회사인 서울보증보험 및 수출 시장의 최일선에서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 포스코인터내셔널과의 공동 금융 및 수출지원을 통해 대기업과 중소·중견기업 간 상생발전을 도모하고 국내 소재·부품·장비 산업 수출 확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수은은 향후 수출 품목 및 참여기업을 확대하여 2022년까지 총 1조원의 금융을 지원할 방침이다.

한편 이날 업무협약을 체결한 세 기관은 금융지원 플랫폼 참여기업 확대를 위해 수도권 및 주요 지방 거점도시를 중심으로 공동 순회설명회도 개최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