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1 (목)

  • 구름조금동두천 21.1℃
  • 흐림강릉 15.1℃
  • 구름많음서울 22.6℃
  • 구름많음대전 22.8℃
  • 구름조금대구 22.1℃
  • 구름많음울산 14.8℃
  • 맑음광주 24.4℃
  • 구름많음부산 16.3℃
  • 맑음고창 22.6℃
  • 맑음제주 22.2℃
  • 흐림강화 18.8℃
  • 맑음보은 21.4℃
  • 구름많음금산 22.3℃
  • 맑음강진군 19.9℃
  • 흐림경주시 16.8℃
  • 맑음거제 18.1℃
기상청 제공

KARP대한은퇴자협회, 노년집단요양시설에 코로나바이러스 선제적 방역 시스템 요구

(경기뉴스통신) KARP가 노년요양시설에 대한 선제적 방역시스템이 작동하고 있는지 빈틈없는 점검을 정부와 시설 운영자에게 촉구한다.

코로나 팬데믹 전염 사태가 불길처럼 온 세계에 번지고 있다. 대한은퇴자협회는 대한민국은 매를 먼저 맞은 덕인지 정부 시민들의 협조로 방역 모범 나라로 회자되고 있다. 그렇지만 집단 전염의 불길은 곳곳에 도사리고 있다며 그 대표적인 시설이 노인요양원과 노인요양병원이다. 노년 시설 입주자는 대표적인 신체 취약자라고 밝혔다.

전국 8만여개에 이르는 노인복지시설은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의 뇌관을 안고 있다. 특히 장기요양기관 요양병원 보호센터 근무자 등 200여만명에 이르는 관련자 중 한 명의 확진자만 발생해도 걷잡을 수 없는 집단 감염으로 번질 수 있다. 연령상으로 동반 질환 지수가 높고 자체 면역력은 저하된 상태에서 집단감염이 일어나면 회복하기 어려운 집단사망과 지역사회 감염을 확대 시킬 수 있다.

주명룡 KARP 대표는 “완치율이 50%가 넘어섰고 97세, 93세 고령자가 완치돼 퇴원하는 반가운 뉴스가 나오고 있지만 그 반면에 고령층의 사망률은 16%에이르고 있어 각별한 대응이 필요하다”며 “506070+세대는 이미 연령에 따라 50대 1점, 60대 2점, 70대 3점이라는 동반 질환지수를 지니고 있다. 우리 사회가 잘 대응하고 있지만 집단 감염이 일어날 때 대응할 수 있는 의료 시설 장비, 인력 등이 투입될 수 있는가 따져봐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주 대표는 “세계 최고 선진국인 미국이 인공호흡기, 애크모 장비, 의료진 보호 용구 부족으로 주지사와 대통령이 논쟁을 벌이는 모습에서 대규모 집단감염에 대처할 수 있는가 점검해봐야 한다”고 덧붙였다.